속담     Proverb

 

home04.gif   animgolf.gif

 

 ㄱ

 

 

 

 

 

 ㅅ

 ㅇ

 ㅈ

 ㅊ

 ㅋ

 ㅌ

 ㅍ

 ㅎ

 가까운 이웃이 먼 친척보다 낫다.(이웃이 좋다)

 가난구제는 나라도 못한다

 가난이 죄다

 가난한 집 제사 돌아오듯 한다.

 가는 날이 장날이다.

 가는 말에 채찍질한다.

 가는 말이 고와야 오는 말이 곱다.

 가는 방망이에 오는 홍두깨이다.

 가는 사람 잡지 말고 오는 사람 막지 마라

 가는 정이 있어야 오는 정이 있다.

 가는 토끼 잡으려다 잡은 토끼 놓친다.

 가랑비에 옷 젖는 줄 모른다.

 가랑잎이 솔잎더러 바스락거린다고 한다.

 가마솥이 노고 솥 보고 검다고 한다.

 가문 덕에 대접 받는다.

 가뭄에 콩 나듯 한다.(적다)

 가시나무에 가시가 난다.

 가을에 마님도 나막신 짝 들고 나선다.(바쁨)

 가을에는 부지깽이도 덤벙인다.(바쁘다)

 가재걸음이다.(이랬다 저랬다)

 가재는 게 편이다 (같은 편)

 가지 많은 나무에 바람 잘날 없다( 부모 걱정)

 간에 기별도 가지 않는다.(너무 양이 적다)

 간이 콩알만 하다(두렵다)

 갈치가 갈치 꼬리 문다 (동족상잔)

 감기 고뿔은 남은 안준다(구두쇠)

 감나무 밑에 누워도 삿갓 미사리를 대어라(노력하라)

 감사 덕분에 비장나리 호사한다(남 덕분에 호강)

 값 모르고 싸다 한다(모르면서 참견)

 값싼 갈치 자반 같다(저렴하고 괜찮은 물건)

 갓 쓰고 자전거 탄다 (어색하다)

 강물도 쓰면 준다(물건을 아껴라)

 강원도 포수다(소식이 없다)

 강태공의 곧은 낚시 같다(기다림)

 같은 값이면 과부집 머슴살이 하랬다(이익을 택함)

 같은 값이면 다홍치마(조건 비교)

 개가 약과 먹은 것 같다 ( 참다운 맛을 모른다)

 개가 콩엿 사먹고 버드나무에 올라간다(불가능)

 개같이 벌어서 정승같이 쓴다

 개구리도 움쳐야 뛴다(철저한 준비)

 개구리 올챙이 적 생각 못한다.

 개구멍에 망건치기( 더 큰 손해)

 개 꼬락서니 미워서 낙지 산다(밉다)

 개 꼬리 3년 두어도 황모 못 된다 (바뀌지 않음)

 개 눈에는 똥만 보인다(집착)

 개도 닷새만 되면 주인을 안다(은혜를 모름)

 개도 먹을 때는 안 때린다

 개똥도 약에 쓰려면 없다

 개똥밭에 인물 난다

 개미 쳇바퀴 돌 듯 한다

 개밭에 도토리다(고립)

 개살구 맛드릴 탓이다 (습관)

 개천에 용난다

 개팔자가 상팔자다

 거미도 줄을 쳐야 벌레를 잡는다(준비)

 거적문에 돌쩌귀(격에 맞지 않음)

 걱정도 팔자

 경치고 포도청에 간다

 게 걸음 친다 (퇴보)

 게눈 감추듯 한다

 게으른 여편네 아이 핑계 대듯 한다.(핑계)

 계란에도 뼈가 있다(장애물)

 계집 때린 날 장모 온다(낭패)

 계집이 늙으면 여우가 된다

 고기는 씹어야 맛을 안다

 고기는 안잡히고 송사리만 잡힌다.

 고기도 먹어본 사람이 많이 먹는다.

 고기도 저 놀던 물이 좋다

 고드름 초장 같다(실속없음)

 고래싸움에 새우등 터진다

 고삐 없는 말

 고슴도치도 제 새끼가 함함하다면 좋아한다

 고양이 보고 반찬 지켜라 한다.

 고양이 앞에 쥐걸음이다

 고양이와 개다(앙숙)

 고추보다 후추가 더 맵다

 곡식 이삭은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

 곤쟁이 주고 잉어 낚는다(작은 자본으로 큰 이익)

 곧은 사람이 먼저 찍힌다.(모함)

 곰 가재 뒤지듯 한다(느리다)

 과부는 은이 서 말이고 홀아비는 이가 서 말이다

 과부 설움을 과부가 안다(동병상련)

 광에서 인심 난다

 구관이 명관이다

 구더기 무서워 장 못 담그랴

 구슬이 서 말이라도 꿰어야 보배이다

 구제할 것은 없어도 도적 줄 것은 있다

 국수 잘 하는 솜씨가 수제비 못하랴

 굳은 땅에 물 고인다.

 굴러온 호박이다

 긁은 베가 옷 없는 것보다 더 낫다.

 굼벵이도 뒹구는 재주 있다.

 굽은 나무가 선산 지킨다.

 굿이나 보고 떡이나 먹지

 궁한 뒤에 행세를 본다

 귀가 보배다.

 귀막고 방울 도둑질한다.

 긁어 부스럼이다

 금강산도 식후경이다.

 금도 모르고 싸다 한다.

 기는 놈 위에 나는 놈 있다.

 기와 한자 아끼다 대들보 썩힌다.

 기운이 세면 소가 왕 노릇할까

 긴 병에 효자 없다.

 길이 아니거든 가지를 말고 말이 아니면 듣지를 말라

 김 안나는 숭늉이 뜨겁다.

 김칫국부터 마신다.

 까지 전에 병아리 세지 말라

 까마귀 날자 배 떨어진다.

 깨소금 맛이다.

 꼬리가 길면 잡힌다.

 꾸어다 논 보릿자루

 꿀도 약이라면 쓰다

 꿀 먹은 벙어리요, 침먹은 지네라.

 꿈보다 해몽이 좋다.

 꿈에 본 돈이다.

 꿩 먹은 자리(흔적 없음)

 뀡 대신 닭이다

 뀡 먹고 알 먹는다.